::게임장넷::
 
 
 
[단독] ‘인형 대신 고가 경품 열쇠 뽑는다’ 도박성 뽑기방 ‘된서리’
등록일 2021-06-18 글쓴이 조회 213


취업준비생 최 모(29) 씨는 지난달 70만 원에 가까운 돈을 ‘인형뽑기방(이하 뽑기방)’에 쏟아부었다. 인형이 아닌, 수십만 원에 달하는 고가의 전자기기를 뽑기 위한 것이었다. 지난해 말 뽑기를 시작한 최 씨는 현재까지 30만 원가량의 게임기와 고가의 이어폰, 청소기 등을 뽑았다.

[출처: 부산일보] http://www.busan.com/view/busan/view.php?code=2021061719072355276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【 기사보기 】

제4기(OIDD2019) 운영정보표시장치 공급중단 및 신규(5기) 운영정보표시장치 심의신청 안내 2021-06-23
2021년 06월10/17일 / 심의분류결정목록 2021-06-1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