::게임장넷::
 
 
 
사행성 게임 ‘족쇄’ 풀렸다
등록일 2020-04-29 글쓴이 조회 976


[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] 게임물관리위원회가 웹보드 게임의 1일 손실한도를 10만원에서 50만원까지 확대하면서 사행성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.

29일 게임물관리위원회에 따르면 게임사와의 논의를 통해 28일 이용자 보호 및 사행화 방지 인력 지정, 1일 10만원에서 50만원까지의 손실한도 설정, 설정한 손실한도 초과 시 6~14시간 범위 내 이용제한 조치 등을 골자로 한 자율규제 권고안을 발표했다.

출처 : 이뉴스투데이(http://www.enewstoday.co.kr)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【 기사보기 】

“경찰 단속 피하게 해줄게” 게임장 업주로부터 수천만원 챙긴 50대 실형 2020-04-30
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, 불법도박 실태조사 결과..불법 스포츠도박이 20.5조원(25.2%) 가장 큰 비중 차지 2020-04-29